평창 패럴림픽을 향한 꿈: 북한 최초의 장애인 동계 스포츠 선수들을 만나다 (영상)

평창 패럴림픽을 향한 꿈: 북한 최초의 장애인 동계 스포츠 선수들을 만나다 (영상)

북한 최초의 장애인 동계 스포츠 선수인 마유철 선수와 김정현 선수.

북측이 평창에도 대표단을 보내겠다는 개략적인 구상을 알려와 두 선수의 평창 패럴림픽 참가 가능성이 커지고 있는 지금, BBC가 그들과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두 선수 모두 어린 시절 교통사고를 당하며 장애를 갖게됐다.

장애인 탁구선수로 또 김일성종합대학 학생으로 살아가던 이들은 어떻게 노르딕스키에 입문하게 됐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