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 5천 이상 받는 영국 교도관, 인기 직업으로 떠올라

교도소의 문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영국의 교도소는 한때 예산 삭감과 교도소 내 폭력으로 위기를 겪었다

아래는 영국 공영방송 BBC 뉴스의 한국어 라디오, BBC 코리아 방송의 2018년 9월 17일 보도입니다.

[앵커] 한국 등 많은 나라에선 교도관이 이른바 '극한 직업' 중 하나로 꼽히죠.

범죄자 옆에서 일한다는 선입견 탓도 있을 텐데요.

최근 영국 젊은이들 사이에선 이 교도관이 매력적인 직업으로 떠올랐다고 합니다.

학업과 교도관 일을 병행하게 해주는 취업 지원 절차가 생기면서 인기가 부쩍 치솟은 겁니다.

김수빈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사용 기기에서 미디어 재생이 지원되지 않습니다
2018년 9월 17일 BBC 코리아 방송 - 연봉 5천6백만원 교도관 영국 인기 직업으로 떠올라

[기자]

영국의 한 교도소.

기껏해야 20대 중반쯤 돼 보이는 젊은 여성이 갓 들어온 수감자의 신체를 능숙하게 수색합니다.

'학업 지원 교도관 채용' 절차를 통해 일자리를 얻은 신입 교도관 소피입니다.

"교도소 안에서 저희가 쓸 수 있는 가장 강력한 도구는 말이 아닐까 싶어요. 누군가 문제를 겪고 있다면 무슨 일이냐고 물어봐 줄 수 있는 거잖아요. 그들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돕는 거죠. 교도관으로서 할 수 있는 중요한 일 중 하나라고 생각해요."

Image copyright BBC Stories
이미지 캡션 축구선수에서 교도관으로 전직한 레베카. 영국 정부는 2018년 말까지 교도관 250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다부진 표정으로 포부를 말하는 소피에게서 교도관으로서의 자부심이 묻어납니다.

그간 영국 교도소들은 직원을 찾는 데 오랫동안 애를 먹었습니다.

최근 교도소 내 폭력 사태가 잇따른 데다 봉급이 많지 않다 보니 도통 일을 하려는 사람도 없었고 취업한 지 얼마 안 돼 관두는 교도관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지난해 여름 교도관들의 공부와 일을 병행할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채용 제도가 등장하자 이야기는 달라졌습니다.

이 사업을 통해 취업하면 교도관으로 일하면서 석사 학위까지 마칠 수 있습니다.

최대 연봉은 3만 8천 달러. 젊은이들에겐 적지 않은 금액입니다.

"제가 무언가를 해내고 있다는 걸 느끼게 하는, 성취감을 주는 직업을 원했거든요. 매일 교도소를 나와 집에 가며 생각하죠. 제가 누군가의 인생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말이에요."

높은 직업 만족도 속에서 즐겁게 일하는 교도관들과 함께라면 수감자들의 분위기도 바뀔 거란 기대가 나오고 있습니다.

관련 토픽

관련 기사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