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BT 퍼레이드 취소: 정부에 뿔난 쿠바 시위대, 경찰과 충돌

지난 토요일 쿠바의 수도 하바나에서 열린 LGBT 퍼레이드 참가자들 일부가 경찰과 충돌한 뒤 체포됐다 Image copyright Reuters
이미지 캡션 지난 토요일 쿠바의 수도 하바나에서 열린 LGBT 퍼레이드 참가자들 일부가 경찰과 충돌한 뒤 체포됐다

지난 11일 쿠바 수도 하바나에서 열린 LGBT 퍼레이드 참가자들 일부가 경찰과 충돌한 뒤 체포됐다.

성 소수자 인권 활동가들은 쿠바 정부가 성 소수자 혐오 반대의 날(5월 17일)을 앞두고 갑작스레 LGBT 행사를 취소한 것을 비판했다. 이들은 SNS를 활용해 시위대를 조직했다.

시위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지난 토요일 하바나 도심 거리에 100여 명의 시위대가 모였다.

이들 중 일부는 경찰에 무력 제압됐으며 최소 활동가 3명은 구금된 것으로 알려졌다.

BBC 쿠바 특파원 윌 그랜트는 하바나에서 억압과 차별 아래 살아온 쿠바 내 성소수자 공동체 사이에서 LGBT 퍼레이드에 매우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가 이 연례행사를 취소를 결정하면서 많은 이들이 반발심에 거리로 나섰다고 분석했다.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쿠바 내에서 누군가를 성적 정체성 혹은 성별로 차별하는 행위는 불법이다

지난 주, 쿠바 내 국가 성교육 센터(CENESEX)는 "새로운 긴장 상태와 국제, 국내 맥락을 고려해" 성 소수자 혐오에 반대하는 LGBT 퍼레이드 취소하겠다고 발표했다.

또다른 날에 기획된 LGBT 관련 행사는 아직 취소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쿠바 내에서 누군가를 성적 정체성 혹은 성별로 차별하는 행위는 불법이다.

관련 기사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