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좌의 게임 시즌8 재제작 요청 청원 50만 이상 서명

킷 해링턴은 이 드라마에서 존 스노우 역을 연기했다 Image copyright Sky Atlantic
이미지 캡션 킷 해링턴은 이 드라마에서 존 스노우 역을 연기했다

마침내 '왕좌의 게임'에 겨울이 찾아왔다. 그러나 이 인기 '미드'의 마지막 시즌은 쌀쌀한 대접을 받고 있다.

드라마 제작사 HBO에게 시즌 8을 다시 만들어 달라는 청원에 서명한 팬들의 수가 50만 명을 넘었다.

조지 RR 마틴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 '왕좌의 게임'의 대미를 장식하는 시즌 8은 온라인에서 엄청난 비판을 받고 있다.

실망한 시청자들은 드라마의 스토리 구조와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등장인물들의 운명에 대해 분개했다.

마지막 에피소드 직전인 제5화가 방영된 후 Change.org에 올라간 청원은 시즌 8을 "보다 능력있는 작가들"을 데리고 새로 만들어 줄 것을 요구하고 있다.

청원은 드라마의 작가들인 데이비드 베니오프와 DB 웨이스가 "비참할 정도로 무능하다는 걸 자기들 스스로 입증했다"고 주장한다.

Image copyright Change.org
이미지 캡션 청원은 50만 명이 넘는 사람들의 서명을 받았다

원작 작가인 조지 마틴의 차기작 '겨울의 바람'은 아직 발간되지 않았기 때문에 드라마 버전은 다른 스토리로 끝난다.

"이 드라마에겐 말이 되는 파이널 시즌이 필요합니다." 청원은 이렇게 써있다.

청원에 서명한 사람들도 드라마의 마지막 시즌에 대해 많은 비판을 쏟아냈다.

"이번 시즌은 드라마 전체를 통해 만들어 놓은 모든 걸 다 허물어버렸습니다. 성급한 스토리텔링에 어설픈 캐릭터, 그리고 전번적은 부주의함의 결과입니다." 한 서명자는 이렇게 썼다.

Image copyright HBO
이미지 캡션 이 시리즈에서 에밀리아 클라크는 대너리스로 분했고 제이슨 마모아는 드로고로 분했다

이번 시즌을 제작하는 데 든 비용이 한 회당 1500만 달러(한화 약 180억 원)로 추산되기 때문에 HBO가 청원의 요구를 받아들일 가능성은 별로 없다.

게다가 여전히 엄청나게 많은 사람들이 이번 시즌을 시청하고 있다. HBO는 지난 5화가 자사의 각종 플랫폼을 통해 1840만 명의 기록적인 시청자를 얻었다고 말했다.

작가 베니오프와 웨이스는 이번 시리즈의 엔딩이 어떻게든 논쟁을 초래할 수 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엔딩이 나쁘면 좋은 스토리는 좋은 스토리가 아니죠." 베니오프는 엔터테인먼트위클리에 이렇게 말했다. "물론 저희도 걱정됩니다."

왕좌의 게임의 마지막 에피소드는 오는 19일(현지시간) 미국에서 방영된다.

관련 토픽

관련 기사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