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불공항 폭탄테러로 최소 90명 사망… 미 '31일 시한 변동 없어'

카불 공항 테러 직후 병원 관계자들이 부상자를 이송하고 있다

사진 출처, Getty Images

사진 설명,

카불 공항 테러 직후 병원 관계자들이 부상자를 이송하고 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미군 13명을 포함해 최소 90명이 사망하고 150명 이상이 부상한 지하디스트(이슬람 성전주의자) 테러에도 불구하고 미군의 공수 작전을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우리는 임무를 완수해야 하고, 그렇게 할 것"이라며 테러리스트들을 추적하겠다고 선언했다.

탈레반 관계자는 이번 테러 사망자 중 최소 28명이 탈레반 대원들이라고 밝혔다.

지난 15일 탈레반이 카불을 장악한 이후 10만 명 이상이 대피했으나, 이보다 더 많은 아프간인들이 오는 31일 미군 철수 시한을 앞두고 공항으로 달려가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테러리스트들은 우리를 단념시키지 못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동영상 설명,

서방 정부들이 위험을 경고하고 몇 시간 후 카불 공항 주변에 폭탄 2개가 터졌다


테러는 카불 현지시간으로 지난 26일 오후 6시 30분(한국시간 26일 오후 11시)에 발생했다. 미 사령관들은 공항을 겨냥한 로켓폭탄 혹은 차량 폭탄을 이미 경계하던 상황이었다.


첫 번째 표적은 카불 하미드 카르자이 공항의 애비 게이트로 이곳에서는 미국·영국군이 공항으로 들어오는 사람들을 관리하고 있었고, 폭탄이 터진 후 총격전이 발생했다.

몇 분 후 두 번째 폭탄이 터진 인근 배런 호텔에서는 영국 공무원들이 영국 이주를 원하는 아프간인들의 출국 절차를 처리하고 있었다.

사진 설명,

26일 폭탄 테러가 발생한 카불 하미드 카르자이 공항의 애비 게이트(위)와 인근 배런 호텔 위치


미국·영국 정부 관계자들이 이슬람국가(IS) 아프간 지회인 Isis-K(이슬람 국가 호라산)의 자폭 테러 가능성을 경고했지만, 군중은 절박하게 대피를 원하며 공항 인근에 몰려들었다.

지하디스트 단체인 Isis-K는 이날 발생한 폭탄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었다고 주장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우리는 용서하지 않을 것이며, 잊지 않을 것이고, 당신들을 추적해 대가를 치르게 하겠다"고 말했다.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도 카불 테러를 강력하게 비난했다.


트뤼도 총리는 "이번 흉악한 공격은 필사적으로 고국을 떠나려는 많은 무고한 사람들의 목숨을 앗아갔으며 미군과 의료진을 포함해 대피 작업을 지원하는 사람들을 죽였다"고 말했다. 또한 "우리의 마음은 아프간 사람들, 그리고 무분별한 폭력의 영향을 받는 모든 사람들과 함께 한다"고 덧붙였다.

프랭크 맥켄지 미 중부군 사령관은 해병 11명과 해군 의료진 1명이 테러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2월 이후 아프간에서 처음으로 미군 사상자가 발생한 사건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사망한 군인들이 "다른 사람들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 이타적인 임무를 수행한 영웅들"이라고 말했다.


프랭크 맥켄지 사령관은 Isis-K의 위협이 여전히 심각한 상황에서 미군은 추가 공격을 막기 위해 탈레반과 협력 중이고, 탈레반은 이미 많은 공격을 막아냈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 Getty Images

사진 설명,

폭탄 테러 직후 카불 상공으로 연기가 치솟고 있다

그러나 이번 테러로 오는 31일까지 완료해야 하는 대피 작업이 상당히 복잡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카불 공항에는 현재 미군 5800 명, 영국군 1000 명이 주둔하고 있다.


지금까지 아프간에서는 미국인 6만6000명,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동맹국 및 파트너 국적의 3만7000명을 포함해 민간인 10만4000명이 이송됐다.


공항에는 약 5000명이 대기 중이며 더 많은 사람들은 주변 검문소를 통과하려고 애쓰고 있다.


캐나다, 벨기에, 네덜란드, 덴마크 등 많은 나라들은 아프간 주둔을 중단했다.


터키도 지난 6년 동안 카불 공항의 보안을 유지한 자국군이 철수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25일 G7 정상들과 아프간 관련 긴급 회의를 주재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영국 공수 작전이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 하원 외교위원회 소속인 수잔 와일드 민주당 의원은 BBC와 인터뷰에서 "바이든 행정부는 아프간 사태 대응에 대해 날선 질문에 직면할 것이라고 말했다.


와일드 의원은 "의회는 매우 광범위한 감시 권한을 갖고 있고, 우리는 바이든 행정부에게 아프간 대응 전략, 전략의 부재, 정보원과의 소통 실패, 정보원의 적절성 여부 등 매우 어려운 질문들을 던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