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스포츠센터 화재로 29명 사망...28명 신원 확인

처참한 제천 화재 현장 Image copyright 뉴스1
이미지 캡션 처참한 제천 화재 현장

지난 21일 오후 충북 제천의 한 스포츠센터에서 발생한 화재로 29명이 숨진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도 소방본부는 22일 오전 6시 언론 브리핑을 통해 현재까지 확인된 사망자는 여자 23명, 남자 6명 등 모두 29명이라고 밝혔다.

밤새 사망자 28명의 신원이 확인됐다.

부상자도 29명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Image copyright 뉴스1
이미지 캡션 건물에서 불길이 치솟고 있다

화재가 난 건물에는 사우나, 목욕탕, 레스토랑 등의 다중이용시설이 있어 피해가 더 컸던 것으로 보인다.

정확한 화재 원인은 확인되지 않은 가운데 경찰, 국과수, 소방당국이 이날 오전 사고 현장 합동 감식을 시작한다.

수사·소방 당국은 목격자의 진술에 따라 이번 화재가 오후 3시 53분께 건물 1층 주차장에서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있지만 정확한 원인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Image copyright 뉴스1
이미지 캡션 화재 현장 수색 중인 소방대원

특히 인명 피해가 2층 여성 사우나 시설에 집중된 원인도 규명할 예정이다. 29명의 사망자 중 20명이 2층 여성 사우나 시설에서 발견됐다. 사망자 중 여성이 많이 이유도 이 때문이다.

소방당국은 그다음으로 사망자가 다수 발견된 6∼8층은 내부에 가연성 물질이 많아 연기와 유독가스가 다량 발생했을 것으로 분석했다.

한편 청와대는 트위터를 통해 문재인 대통령이 "신속한 화재진압과 구조를 통해 인명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만전을 기해주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고 밝혔다.

제천시청은 '범정부 현장대응 지원단'을 설치해 운영 중이다.

관련 토픽

관련 기사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