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으로 사용자 속인 중국 데이팅 앱 줄줄이 적발

광동성 경찰에 따르면 수만명이 이 서비스로 피래를 봤다고 한다 Image copyright 광동성 경찰
이미지 캡션 광동성 경찰에 따르면 수만명이 이 서비스로 피래를 봤다고 한다

중국의 데이팅 앱들이 로봇을 사용해 사용자를 속여 경찰이 이들의 서비스를 중단시켰다.

모던 익스프레스 신문에 따르면, 중국 경찰은 광동성을 비롯해 13개 지역에서 600여 명을 체포했고, 21개 회사가 운영하는 데이팅 앱의 서비스를 중단시켰다.

경찰에 따르면 이 회사들은 실제 여성이 아닌 컴퓨터 프로그램으로 만들어진 가상의 인물로 사용자를 속였다.

경찰 수사는 지난해 8월 광동성에서 시작됐다. 한 회사가 사용자에게 포르노물을 보도록 유도하여 돈을 받았는데 알고 보니 이 포르노물은 조작된 것이었다.

수사는 확대됐고 경찰은 회사 직원이 "섹시 걸"이라는 가짜계정을 연 사실도 적발했다. 컴퓨터 프로그램을 이용해 자동으로 안부와 칭찬 메시지를 보냈고, 주로 신규 회원을 공략했다고 한다.

경찰 보고서에 따르면 이러한 방법으로 선물을 요구하거나 다른 방법으로 사용자들에게 돈을 쓰게 해 부당하게 이익을 챙겼다.

경찰은 수만 명이 이러한 방법으로 돈을 썼으며 총 피해액 규모는 1억5400만 달러 (약 1650억7260만원)로 추정하고 있다.

중국의 소셜 미디어 사용자들은 시나 웨이보에서 "AI가 인간 지능을 이겼다" "이런 수법이 있다니" 등의 코멘트로를 남기며 경악했다.

관련 토픽

관련 기사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