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NHK가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했다는 오보를 냈다

NHK 스마트폰앱을 통해 전파된 북한 미사일 경보는 오보로 밝혀졌다 Image copyright Reuters
이미지 캡션 NHK 스마트폰앱을 통해 전파된 북한 미사일 경보는 오보로 밝혀졌다

일본 국영 방송사 NHK가 16일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했다는 오보를 낸 데에 대해 사과했다.

16일 오후 6시55분경 NHK는 자사의 웹페이지와 NHK 뉴스앱을 통해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것으로 보이며... 정부는 국민들에게 건물 내부나 지하로 대피할 것을 호소한다"는 경보를 전파했다.

NHK는 5분 후 일본 정부가 대국민 경보인 'J-얼럿'을 발령한 적이 없다며 이를 정정했다.

Image copyright YOSHIKAZU TSUNO/AFP/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일본 도쿄의 방위성 청사 앞에 배치된 패트리엇 요격미사일

NHK는 오후 8시경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하거나 정부가 경보를 발령한 사실이 없으며, 해당 속보가 방송사 내에서 속보를 인터넷에 전송하는 장치를 잘못 조작하여 발생한 결과라며 사과했다.

앞서 미국 하와이에서는 13일 아침 주정부가 탄도미사일 경보를 발령하여 주민들을 패닉에 빠뜨렸으나 18분 후 허위경보였다고 정정한 소동이 있었다.

한국의 경보 체계는 어떨까?

한국에도 일본의 J-얼럿과 유사한 민방공 경보 체계가 존재한다.

민방공 경보는 "적의 침공에 의하여 전국 또는 일부지역에 항공기나 유도탄...에 의한 공격이 예상되거나 공격이 있을 경우" 발령되며 라디오와 TV, 지역 곳곳에 설치된 사이렌을 통해 전파된다.

한국에서 민방공 경보가 허위로 전파된 사례는 아직까지 알려진 바 없다.

관련 토픽

관련 기사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