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을 결승으로 이끈 박항서 '매직'
사용 기기에서 미디어 재생이 지원되지 않습니다

박항서 호 승리 후 현지 반응 (영상)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이 23일 사상 처음으로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 결승에 진출했다.

베트남은 승부차기 끝에 카타르를 극적으로 꺾고, 27일 우즈베키스탄을 상대로 결승전을 치르게 됐다.

예상을 뒤엎은 승리에 베트남 전역이 축제 분위기로 들썩이고 있다.

BBC 베트남어 서비스가 현지 분위기를 카메라에 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