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올림픽: 쇼트트랙 임효준, 한국 첫 금메달

임효준이 10일 강원도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전에서 1위를 차지한 뒤 환호하고 있다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임효준이 10일 강원도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전에서 1위를 차지한 뒤 환호하고 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최국 대한민국이 쇼트트랙에서 첫 금메달을 수확했다.

쇼트트랙의 임효준이 10일 오후 강원도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남자 쇼트트랙 1500m 결승 경기에서 올림픽 신기록을 세우며 금메달을 따냈다.

이날 임효준과 함께 결승전에 나섰던 황대헌은 마지막 바퀴를 남기고 넘어져 레이스를 완주하지 못했다.

임효준은 "1등을 했다는 것이 믿기지 않는다"며 "부상을 많이 당해 포기하고 싶을 때가 많았지만 주변에 도와주신 분들이 많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경기를 완주하지 못한 황대헌 선수에 대해선 "메달을 함께 따지 못한 것이 아쉽다"며 "그래도 아직 500m, 1000m가 남아 있으니 끝까지 열심히 하자고 말해주고 싶다"고 응원했다.

쇼트트랙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는 한국 선수들은 여자 1500m와 남녀 1000m 경기에서도 메달 수확에 나설 예정이다.

관련 토픽

관련 기사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