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월드컵: 차세대 ‘축구의 신’은 누구?

왼쪽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 : 로자노, 안드레 실바, 브릴 엠볼로, 유리 틸레만스, 막시 고메즈, 크리스티안 파본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EPA
이미지 캡션 왼쪽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 : 로자노, 안드레 실바, 브릴 엠볼로, 유리 틸레만스, 막시 고메즈, 크리스티안 파본
월드컵 2018 on the BBC
주최 : 러시아 날짜 : 6월 14일 - 7월 15일

2018년 FIFA 월드컵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2018년을 빛낼 슈퍼스타에 앞서 그 이후를 책임질 차세대 '축구의 신'들은 누굴까?

현재 총 736명의 선수가 러시아 월드컵 정식 출전 선수 명단에 포함됐다.

BBC 스포츠의 TV 및 라디오 월드컵 해설위원들은 이들 중 주목할 가치가 있는 15명의 젊은 선수들을 선정했다.

차세대 축구의 신들을 만나보자.

1. 어빙 로자노 (멕시코)

나이: 22 포지션: 윙어 클럽: PSV 에인트호번 (네덜란드)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엘 처키'라는 별명을 가진 그는 멕시코의 예선에서 4 골을 넣었고 FIFA의 2017년 주목할만한 젊은 스타 중 한 명으로 선정됐다

스티브 윌슨/BBC 해설가: 로자노는 중앙, 왼쪽, 오른쪽을 가리지 않고 활약할 수 있는 공격수입니다.

그는 PSV 에인트호번에서 뛴 34경기에서 19골과 1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네덜란드 리그 우승을 이끌었습니다.

원소속팀 파추카에서부터 잠재력을 보여주었던 그는 지난여름 멕시코에서 열린 컨페더레이션스컵 대회에서도 활약했습니다.

당시 멕시코는 러시아에 2-1로 승리하며 준결승에 진출했지만, 독일에 아쉽게 패했었죠.

로자노는 지난 11월에는 벨기에와의 3-3 무승부에서도 인상 깊은 활약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조너선 피어스/BBC 해설가: 로자노는 팀을 결승까지 이끌어갈 수 있는 능력과 빛나는 미래를 가졌습니다. 그는 왼쪽 측면으로 빠르게 공을 몰고 가 오른발로 득점하기를 즐깁니다.

그는 클럽팀에서도 잘하지만, 멕시코 대표팀에서도 뛰어난 활약을 보이는 젊은 선수 중 한 명입니다. 로자노는 27번의 국가대표 경기에 출전해 7골을 기록했습니다.

그러나 한 가지, 퇴장의 가능성이 있기는 합니다. 그는 이번 시즌 PSV에서 두 차례, 멕시코 대표로 참가한 2016년 월드컵에서 한 차례 퇴장당했습니다.

2. 크리스티안 파본 (아르헨티나)

나이: 22 포지션: 윙어 클럽: 보카 주니어스 (아르헨티나)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파본은 리오넬 메시와 특히 호흡이 잘 맞는 선수다. 아르헨티나 대표팀 호르헤 삼파올리 감독은 그가 공간을 찾아 들어가는 역동적인 움직임이 좋은 선수라고 평가한다.

가이 모우브레이/BBC 해설가: 아르헨티나 선수단은 화려합니다. 그 화려한 선수 명단 사이로 파본이 존재감을 드러낼 수 있을지는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그가 벤치를 벗어나 출전하게 된다면, 그가 그 화려함에 어울리는 선수라는 것을 증명할 기회가 될 것입니다.

파본은 다음 시즌 포르투갈 벤피카로 이적해 비슷이 아르헨티나 리그에서 유럽 리그로 이적한 선배 앙헬 디마리아의 전철을 따를 것으로 보입니다.

3. 알렉세이 미란추크 (Russia)

나이: 22 포지션: 공격형 미드필더 클럽:로코모티브 모스크바 (러시아)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미란추크(Miranchuk)는 2004년부터 몸담았던 러시아 프리미어리그의 로코 모티브 모스크바에서 오른쪽 날개 혹은 공격수로 출전해 7골을 득점하며 팀의 우승을 도왔다. 그의 쌍둥이 형제 안톤은 같은 팀의 미드필더다

코너 맥나마라/BBC 해설가: 월드컵 개막전이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경기이기에 러시아를 특히나 면밀히 주시해왔습니다. 개최국으로서 부담감을 안고 있는 러시아는 분명 미란취가 스타로 거듭나기를 바랄 겁니다. 그는 창조적 영감을 불어넣어 줄 수 있는 선수입니다.

스티브 윌슨/BBC 해설가: 미란추크는 러시아가 개최국으로 자존심을 지키도록 도울 수 있는 선수입니다.

누군가는 팀의 오랜 에이스 알렉산더 골로빈이 그 역할을 할 수 있다고 할지 모르겠지만 그는 유로2016 당시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인 바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오히려 함께 소속팀 우승을 이끈 그와 그의 쌍둥이 형 안톤에 기대를 걸고 있습니다.

득점 감각이 뛰어난 미드필더 미란추크는 지난여름 컨페더레이션스컵에서 짧게 모습을 드러냈었습니다.

4. 브릴 엠볼로 (스위스)

나이: 21 포지션: 스트라이커 클럽: 살케04 (독일)
Image copyright EPA
이미지 캡션 엠볼로는 카메룬의 수도인 야운데에서 태어나 5살 때까지 살았다. 이후 그는 프랑스를 거쳐 스위스 바젤에 이민을 갔다. 2014년 정식 스위스 국적을 취득한 그는 '오 엠볼로Oh Embolo!)'라는 응원가까지 가질 정도로 스위스 팬들에게 인기가 높은 선수다

이안 데니스/BBC 라디오 리포터: 4년 전 챔피언스리그에서 FC바젤이 리버풀을 꺾을 때 엠볼로를 처음 봤어요. 10대에 불과했지만, 수비수들에게 어려움을 주기에 충분한 실력이었죠.

그는 2016년 여름 스위스를 떠나 독일 샬케로 이적했지만 10월 발목 부상을 입으며 시즌을 조기 마감했었습니다.

앞으로 득점 횟수를 쌓아나가야 할 필요는 있지만, 그는 불과 21살의 어리고 강력한 공격수이기에 기대가 큽니다.

5. 레나토 타피아 (페루)

나이: 22 포지션: 미드필더, 오른쪽 풀백 클럽: 페예노르트 (네덜란드)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타피아는 2011년 월드 유스컵에서 활약하며 리버풀에 입단할 기회가 있었지만, 너무 '작은 키' 때문에 거절당했다고 고백한 바 있다. 의아한 것은 그가 당시 182cm가 넘었었다는 점이다. 지금은 2cm가량 더 컸다

존 머레이/BBC 해설가: 타피아는 다재다능하며 떠오르는 스타 중 한 명입니다. 2013년 네덜란드의 FC트윈테에 입단하기 위해 유럽으로 이주해 네덜란드에서 축구 교육을 받았으며, 현재는 같은 리그 페예노르트 소속입니다.

그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페루가 월드컵에 진출하는 데에 중요한 역할을 했습니다. 그는 페루 대표팀의 차세대 주장감입니다.

6. 사르다르 아즈문 (이란)

나이: 23 포지션: 스트라이커 클럽: 루빈 카잔 (러시아)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그는 뛰어난 드리블 능력 때문에 '이란의 메시' '이란의 즐라탄' 등의 별명으로 불린다. 그도 2016년 1월 리버풀로 이적할 뻔했지만, 결국 이루어지지는 않았다

알리스테어 브루스 볼/BBC 해설가: 아즈모운은 월드컵 예선전 14경기에서 11골을 넣고 총 32경기의 국가대표 출장 경기 중 23골을 기록하는 등 환상적인 득점률을 가진 선수입니다.

그가 소속된 이란은 매우 훌륭한 수비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카를로스 퀘이로즈 감독은 9경기 연속 한 골도 허용하지 않는 '클린 시트'를 기록했죠. 그러나 러시아에서 더 나은 성과를 얻기를 원한다면 득점에도 집중할 필요가 있을 것이고, 아즈모운이 그 역할을 부여받을 겁니다.

7. 아슈라프 하키미 (모로코)

나이: 19 포지션: 풀백 클럽: 레알 마드리드 (스페인)
Image copyright Reuters
이미지 캡션 하키미는 스페인 헤타페에서 태어났지만, 그의 부모님은 모로코 출신이다

스티브 윌슨/BBC 해설가: 하키미는 19살에 불과하지만 이미 클럽월드컵과 유럽 챔피언스리그의 우승 메달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는 토트넘 스퍼스와의 챔피언스리그 경기를 포함한 17 경기에 참가해 팀의 우승에 기여했죠.

그는 모로코 대표팀에서 왼쪽 풀백으로 출전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의 소속팀 감독이었던 지네딘 지단은 하키미를 너무 좋아한 나머지 브라질의 풀백 다닐로를 맨체스터 시티에 팔았습니다. 그게 말해주는 바가 크죠.

8. 안드레 실바 (포르투갈)

나이: 22 포지션: 스트라이커 클럽: AC 밀란 (이탈리아)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실바는 포르투갈 대표팀에서 22경기에 출전해 12골을 넣었다. 그는 2017년 여름 포르투갈의 포르투에서 이탈리아 AC 밀란으로 3천 3백만 파운드에 이적했다

코너 맥나마라/BBC 해설가: 실바는 여전히 AC 밀란에서 자신의 길을 찾는 중입니다. 지난 시즌 세리에A에서는 거의 교체 선수로만 활용됐지만, 유로파 리그에서는 8번의 선발 기회를 부여받고 6골을 득점하는 등 뛰어난 활약을 보였습니다.

그는 여태 출전한 국제 경기에서 평균적으로 3번 슈팅에 한 번꼴로 득점하며, 프리미어리그의 울브스와 허더즈필드의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은퇴 후 실바가 그를 대체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습니다.

9. 로드리고 벤탄쿠르 (우루과이)

나이: 20 포지션: 미드필더 클럽: 유벤투스 (이탈리아)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유벤투스는 2015년 아르헨티나 클럽 보카 주니어스에 카를로스 테베스를 내주는 대신 보카 주니어스에서 벤탄쿠르를 임대해왔다. 그는 뛰어난 활약을 펼친 끝에 결국 2017년 7월, 8백만 파운드라는 이적료로 유벤투스로 공식 합류하게 됐다

존 머레이/BBC 해설가: 유벤투스에서 성공적인 첫 시즌을 끝내고 2017년 10월 국가대표 데뷔를 치른 이 큰 키의 양발잡이 미드필더에게 기대하는 바가 큽니다.

저는 우루과이가 잘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고, 벤탄쿠르에게도 빛날 기회가 주어질 것이라고 봅니다.

10. 알리레자 자한바크슈 (이란)

나이 : 24 포지션 : 스트라이커 클럽 : AZ 알크마르 (네덜란드)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자한바크슈는 소속팀 AZ Alkmaar에서 21골과 12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아시아 출신 선수로는 처음으로 주요 유럽 리그에서 득점왕에 등극했다

가이 모우브레이/BBC 해설가: 카를로스 퀘이로즈 (Karos Queiroz) 감독이 이끄는 이란이 같은 조의 포르투갈이나 스페인에 충격적인 결과를 선사할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

하지만 알리레자 자한바크슈는 프리미어리그에서도 탐내는 품격 있는 선수다.

네덜란드 리그는 물론 최고의 리그가 아니다. 하지만 그런데도 득점왕이라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

그가 득점하더라도 이란이 16강에 진출할 가능성은 적다. 하지만 적어도 그의 클럽팀은 이적료를 더 높게 책정할 수 있게 될 것이다.

11. 세르게이 밀란코비치-사비치 (세르비아)

나이: 23 포지션: Midfielder 클럽: 라치오 (이탈리아)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상사(Sergeant)라는 별명의 밀란코비치-사비치는 195cm에 달하는 큰 키를 가진 선수다

스티브 윌슨/BBC 해설가: 스페인에서 태어난 밀란코비치-사비치는 지난 시즌 소속팀 라치오에서 미드필더로 출장해 14골을 기록했습니다. 지금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관심을 받고 있죠.

현재 23살인 그는 20세 이하 월드컵과 19세 이하 유럽 선수권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으며, 벤피카의 안드리 야지브코비치 (Andrija Zivkovic)와 함께 세르비아에서 가장 장래가 밝은 젊은 선수로 부상했습니다.

알리스테어 브루스 볼/BBC 해설가: 그가 겨우 3번의 국제 대회 출전 경험을 가진 것은 어디까지나 논란이 많은 전 감독, 슬라볼뤼브 무슬린이 어떤 이유에서인지 그를 뽑지 않았기 때문이었죠.

밀란코비치-사비치는 러시아 월드컵에서 그를 증명할 기회를 가지게 될 겁니다.

12. 유리 틸레만스 (벨기에)

나이: 23 포지션: 미드필더 클럽 : 모나코 (프랑스)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틸레만스는 4살 때부터 유도를 했던 것이 그의 축구 경력에 도움이 되었다고 말한다. "유도는 상대방의 약점과 나의 강점을 사용하는 법을 알려줬어요."

이안 데니스/BBC 라디오 리포터: 올해 21살이 된 이 미드필더는 벨기에 출신 미드필더의 계보를 이어나갈 수 있을 겁니다. 아직 벨기에 대표로서 4경기밖에 출전하지 않았지만 스카우트들의 이목을 끌기에는 충분했죠.

저는 작년 유로파리그에서 그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상대로 경기하는 것을 봤습니다. 당시 그는 안데헤르트에서 모나코로 이적하기 전이었는데, 많은 프리미어리그 팀들이 그를 탐냈죠. 이유는 간단해요. 그가 미드필더로서 가진 속성, 기술, 비전 등이 뛰어났기 때문입니다.

13. 이스말리아 사르 (세네갈)

나이: 20 포지션: 공격수 클럽: 렌 (프랑스)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사르는 사디오 마네를 배출한 세네갈 'Generation Foot' 아카데미 출신이다. 그는 바르셀로나의 영입 제안을 거부하고 렌에 합류했다

스티브 윌슨/BBC 해설가: 불가피하게도 같은 국가의 에이스 사디오 마네 선수와 비교될 수밖에 없는 이 어린 공격수는 2017년 9월 메츠에서 랑스로 이적한 후 심각한 힘줄 부상을 겪었습니다. 다행히도 그는 잘 회복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가 바르셀로나를 거절하고 렌에서 정기적으로 출전 기회를 받기로 한 결정은 힘들었을 테지만 자신의 실력을 고려한 결정이었을 겁니다. 그가 이번 월드컵에서 많은 이들이 기대하듯이 좋은 활약을 보여준다면 아마 더 많은 제의를 받게 될 것입니다.

14. 우로스 스파히치 (세르비아)

나이: 25 포지션: 중앙수비수 클럽: 크라스노다르 (러시아)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스파히치는 2017년 프랑스 팀 툴루즈 (Toulouse)로부터 2백만 파운드에 안데헤르트에 합류했다

이안 데니스/BBC 라디오 리포터: 스파히치는 올해 25살로 어린 나이는 아니지만, 여전히 훌륭한 전망을 가지고 있는 선수다. 그가 최근 벨기에를 떠나 러시아로 향했다는 사실에 놀랐다.

러시아의 크라스노다르는 안더레흐트에 7m를 지급하고 그를 영입했다.

그는 몸싸움에 능하고 위험 상황에 잘 대처한다. 또 공중에서 믿음직한 용감한 중앙수비수다.

15. 막시 고메스 (우루과이)

나이: 21 포지션: 스트라이커 클럽: 셀타 비고 (스페인)
Image copyright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황소'라는 별명을 가진 고메스는 스페인 셀타 비고에서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를 대상으로 한 득점을 포함해 총 18골을 득점했다

스티브 윌슨/BBC 해설가: 유럽에서의 첫 시즌 소속팀 셀타비고에서 큰 성공을 거둔 고메스지만, 이미 에딘손 카바니, 루이즈 수아레즈가 버티고 있는 우루과이의 공격진에서 자신의 자리를 찾는 일은 힘들지도 모른다.

그는 최근 중국의 베이징 궈안으로 이적했고, 임금이 10배 이상 올랐다고 들었다. 하지만 나는 그가 더 현명한 선택을 내려야 했다고 생각한다. 두 번 생각했어야 했다고 생각한다. 기다렸다면 더 큰 명성과 운이 곧 따랐을 것이다.

관련 토픽

관련 기사 더 보기

관련 인터넷 링크

BBC는 외부 인터넷 사이트의 내용에 대한 책임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