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크업으로 자신을 사라지게 만드는 여자
사용 기기에서 미디어 재생이 지원되지 않습니다

얼굴이 대체 어디로 갔을까

세르비아 메이크업 아티스트 미랴나 키카 밀로세비치는 스스로를 '피부 마술사'라고 말한다.

그는 화장만으로 컴퓨터 그래픽보다 뛰어난 착시를 일으켜 세상을 놀라게 하고 있다.

관련 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