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첫 똥 박물관 등장
사용 기기에서 미디어 재생이 지원되지 않습니다

똥 박물관: 일본에 등장한 독특한 박물관

일본 요코하마에 독특한 콘셉트로 한 박물관이 문을 열었다.

박물관의 테마는 '똥'이다. 똥으로 주제를 잡은 박물관은 전 세계 최초다.

진짜 대변은 없으니 안심해도 된다.

박물관은 귀엽고 형형색색의 모양으로 된 똥 예술작품을 전시한다.

방문객은 다양한 작품으로 기념사진을 남길 수 있다.

박물관 대변인은 "사람들이 똥이 더럽고 냄새나는 걸로만 본다. 사람들에게 재밌고 귀여운 이미지를 보여주면서 전에 몰랐던 즐거움을 드리고 싶다"라고 말했다.

관련 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