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와 메이 총리의 사임
사용 기기에서 미디어 재생이 지원되지 않습니다

브렉시트 앞장 선 메이 총리의 끝

브렉시트 여파로 테레사 메이가 영국 총리직을 사임했다.

브렉시트에 앞장 선 메이 총리는 그야말로 '롤러코스터'탄 정치를 했다. 그 끝은 감성적인 작별 인사였다.

메이 총리는 밖으로는 EU와 브렉시트 협상을 안으로는 본인을 끌어내리려는 소속당인 보수당과의 싸움을 벌였다.

3번의 브렉시트 협상안을 제시했지만 모두 다 의회로부터 외면받았다.

메이 총리는 그렇게 총리직을 내려놓게 됐다.

기사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