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트럭 공개행사
사용 기기에서 미디어 재생이 지원되지 않습니다

테슬라: '사이버트럭' 신차 공개 행사에서 벌어진 해프닝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와 디자인 총괄 프란츠 홀츠하우젠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는 일이 일어났다.

테슬라 첫 전기 트럭 '사이버트럭' 공개행사가 열렸다.

머스크는 방탄유리의 단단함을 강조하며 시연을 요청했다. 홀츠하우젠이 쇠공을 들고 나와 차 유리를 향해 쇠공을 강하게 던졌다.

쩍 하는 소리를 내며 유리가 갈라졌다. 다시 한 번 뒷유리에 시험해 봤지만 결과는 마찬가지였다.

기사 더 보기: